최종편집
2021-11-22 오전 10:14:00
기사
검색
[로그인] [독자가입] [회원가입]
회사소개 | 독자(후원)하기 | 윤리(편집규악)강령 | 사업영역 | 기사제보 | 명예기자신청
뉴스
울릉뉴스
독도뉴스
경북뉴스
정치의원
교육문화
체육축제
기업경제
기관단체
농어촌소식
아름다운 사람들
시민기사
전국핫뉴스
오피니언
칼럼&사설
여론광장
호평&혹평
자유게시판
인사이드
인물인사
향토먹거리
관광여행
기자탐방
행사공연안내
2021-08-20 오후 9:37:55 입력 뉴스 > 경북뉴스

일본은 독도영유권에 대한 억지 주장을 즉각 중단하라!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는 지난 17일 일본 외무성이 보도자료를 통해 한국 국회의원이 일본고유의 영토에 상륙했다며 이에 대해 재발방지를 요구한 것에 대해 강력히 항의하는 성명서를 발표했다.

 

 

이철우 도지사는 일본 외무성의 매년 되풀이되는 독도에 대한 터무니없는 망언을 즉각 중단할 것을 강력히 경고한다, “독도를 관할하는 도지사로서 300만 도민과 함께 일본의 어떠한 도발에도 강력히 맞설 것임을 천명했다.

 

이번에 입도한 국회의원은 지난 15일 제76주년 광복절을 맞아 대구사이버대학교가 진행한 울릉도독도의 생생함을 전하다라이브 방송을 위해 독도를 방문했고, 이철우 도지사는 경북도 유튜브 채널 보이소 TV’ 및 대구사이버대학교 유튜브 채널로 중계된 라이브 방송에 출연해 나라의 힘이 있어야 독도를 지킬 수 있다고 강조하고 젊은이들에게 나라사랑과 함께 독도사랑을 당부한 바 있다.

 

이와 관련 일본 외무성은 대한민국 고유의 영토인 독도에 대해 역사적 사실에 비춰 봐도 국제법상으로도 일본 고유의 영토라고 억지 주장을 하는 등 망언을 일삼았다.

 

한편, 경상북도는 광복절 경축 독도태권도 퍼포먼스’, ‘대구-울릉도(독도) 무착륙 비행’, ‘울릉도(독도) 특산식물 사진전’, ‘외국인 유학생 평화기고단 독도탐방 행사등을 통해 일본의 독도 도발 행위에 흔들림 없는 독도 수호 의지를 지켜나가고 있다.

 

 

 

김광수(abcseoul@empal.com)

       

  의견보기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의견쓰기
작 성 자 주어진 비밀번호 를 입력하세요.
의견쓰기
(0)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독도사랑회, 제1기 청..
독도재단, 새해에도 온..
경북도의회 독도특위, ..
윤영석 의원(경남 양산..
울릉군 다녀간 관외주민..
울릉군, 상징물‘군어(..
울릉군 다녀간 관광객 ..
울릉군, 울릉관광활성화..
울릉군, 독도 입도영상..
울릉군·울릉군의회, ..


방문자수
  전체방문 : 148,809,295
울릉독도인터넷뉴스 | 경북 울릉군 서면 학포길 36 | 제보광고문의 054)791-6123,971-6063(8730) | 팩스 054)971-0355
회사소개 | 후원안내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인터넷신문 등록일: 2008.9.8 | 등록번호: 경북 아 00077호 | 발행인/편집인:박하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박하영
Copyright by udinews.co.kr All rights reserved. E-mail: kanseum@nat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