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1-04-11 오전 10:27:00
기사
검색
[로그인] [독자가입] [회원가입]
회사소개 | 독자(후원)하기 | 윤리(편집규악)강령 | 사업영역 | 기사제보 | 명예기자신청
뉴스
울릉뉴스
독도뉴스
경북뉴스
정치의원
교육문화
체육축제
기업경제
기관단체
농어촌소식
아름다운 사람들
시민기사
전국핫뉴스
오피니언
칼럼&사설
여론광장
호평&혹평
자유게시판
인사이드
인물인사
향토먹거리
관광여행
기자탐방
행사공연안내
2021-01-08 오후 5:19:05 입력 뉴스 > 경북뉴스

경북도, 일반택시기사 긴급고용안정 지원



경상북도는 코로나19로 인해 소득감소 등 피해를 입은 지역의 일반택시기사에게 고용 유지와 생활안정을 위해 2차 긴급고용안정 지원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지원대상은 코로나19로 인해 매출이 감소한 택시법인에 소속되어 2020101일 이전 입사해 202118일까지 계속 근무 중인 운전기사다.

 

경북도는 73개 택시 업체에 3,000여명이 운전기사가 재직하고 있으며, 모든 업체의 매출 감소가 확인 되는 등 심각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따라 택시기사는 별도의 검증 없이 근속 요건만 충족하면 1인당 50만원을 지원 받게 된다.

 

지원금 신청은 개인이 8일부터 소속 택시법인으로 신청해야 하고, 기타 자세한 사항은 경상북도 홈페이지 공고를 참고 하거나 관할 시군 교통 부서로 문의하면 된다.

 

지난해 경상북도에서는 일반택시기사 2,695명에게 27억원을 지원하여 정부 지원 사각 지대에 놓여있던 법인택시 운전기사들의 생활 안정에 크게 도움을 준 바 있다.

 

이번 지원금은 각 시군 교통부서에서 지원 대상을 확정하여 2월 초부터 지급을 시작할 예정이다. 다만, 소상공인 버팀목 자금, 특고프리랜서 긴급고용안정지원금 등 정부의 코로나19 3차 확산에 대응한 맞춤형 피해지원 대책에 포함된 사업 수급자는 중복 수급이 불가하다.

 

이철우 도지사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소득 감소 등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일반택시 기사 분들의 생활안정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라며, 1차 지원과 마찬가지로 지원금이 신속하게 지급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김광수(abcseoul@empal.com)

       

  의견보기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의견쓰기
작 성 자 주어진 비밀번호 를 입력하세요.
의견쓰기
(0)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독도사랑회, 제1기 청..
독도재단, 새해에도 온..
경북도의회 독도특위, ..
울릉도우정산업 2천만 ..
울릉군, 자율복장의 날..
울릉군 ˝日외무상 독도..
울릉군, 설 귀성객 여객..
최경환 울릉군의회의장..
대저해운, 울릉군 인재..
울릉군 독도박물관, '..


방문자수
  전체방문 : 141,461,708
울릉독도인터넷뉴스 | 경북 울릉군 서면 학포길 36 | 제보광고문의 054)791-6123,971-6063(8730) | 팩스 054)971-0355
회사소개 | 후원안내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인터넷신문 등록일: 2008.9.8 | 등록번호: 경북 아 00077호 | 발행인/편집인:박하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박하영
Copyright by udinews.co.kr All rights reserved. E-mail: kanseum@nate.com